[AD]

넥센타이어, 3분기 매출 4703억원…분기 최대

최종수정 2015.10.28 15:55기사입력 2015.10.28 15:55

글로벌 연결기준 매출액 470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7.9% 증가
영업이익 전년 대비 4.4% 상승한 517억원으로 이익률 11.0%기록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 넥센타이어 가 올 3분기에 최대 매출을 기록하며 성장세를 지속했다.

넥센타이어는 28일 공시를 통해 올해 3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4703억원, 영업이익 517억원, 영업이익률 11.0%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넥센타이어가 세계 경제의 저성장 기조와 글로벌 신차 판매 감소, 그리고 타이어업체간 경쟁심화 등으로 수출 경쟁력이 약화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글로벌 완성차 업체로의 공급확대와 국내외 다양하고 공격적인 마케팅 활동으로 브랜드 인지도를 높여온 결과다.

특히 올해 미국 시장에서의 자동차 수요 증가와 더불어 영업 조직의 전진배치 등 영업력 강화로 매출이 증가했으며 초고성능 타이어(UHP) 매출액이 지난해 대비 20.7% 증가하며 전체 매출액의 41%를 차지해 높은 비중을 나타냈다.
또한 글로벌 완성차 업체로의 신차용 타이어(OE) 공급도 전년 대비 5.1% 증가하며 실적 상승세에 힘을 보탰다.

넥센타이어 이현봉 부회장은 "글로벌 경기 침체가 지속되고 있지만 경영 환경에 대한 적극적이고 유연한 대응을 통해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연구개발(R&D) 역량강화와 품질의 향상, 차별화 된 고객 서비스와 마케팅 활동의 전개 등 으로 회사의 경쟁력을 더욱 높여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넥센타이어는 지난 1일 체코 신공장 건립을 위한 기공식을 가짐으로써 향후 유럽 지역의 글로벌 생산거점을 확보하고 세계 타이어 최대 소비시장의 한 곳인 유럽시장 공략을 더욱 가속화 할 계획이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개인 독자의 원고는 본지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으며, 본 원고를 토대로 투자하실 경우 발 생하는 손익에 대해 아시이경제는 책임 지지 않습니다.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