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한국가스공사, 서문시장 화재 관련 긴급 지원

최종수정 2016.12.02 17:29기사입력 2016.12.02 17:29

▲한국가스공사 김점수 기획본부장(가운데)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12월 2일 대구 서문시장 화재현장을 찾아 긴급 복구 지원에 나섰다.
[아시아경제 김원규 기자]한국가스공사가 2일 대구 서문시장 화재 현장을 방문하여 긴급 지원금을 기부하고 봉사인력을 파견해 복구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가스공사는 현재 서문시장 긴급 복구현장에서 인력과 물품이 부족하다는 소식을 접하여 1000만원의 지원금과 20여 명의 봉사인력을 투입했다.

김점수 가스공사 기획본부장은 “화마로 인해 안타까운 피해를 입으신 서문시장 상인 여러분과 이를 복구하기 위해 전력을 기울이고 계신 소방인력 여러분께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예산과 인력을 긴급히 준비하였다”며 “가스공사는 대구 대표 공공기관으로서, 서문시장 재건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원규 기자 wkk0919@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개인 독자의 원고는 본지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으며, 본 원고를 토대로 투자하실 경우 발 생하는 손익에 대해 아시이경제는 책임 지지 않습니다.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