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가스공사, 소외된 이웃에 문화행사 지원

최종수정 2017.02.27 15:03기사입력 2017.02.27 15:03


[아시아경제TV 김원규 기자] 한국가스공사 가 지난 25일 대구 봉산문화회관에서 지역 취약계층 50 명을 초청해 뮤지컬 ‘기적소리’ 관람을 지원했다고 27일 밝혔다.

가스공사는 문화예술 향유 등 지역사회가 필요로 하는 사회공헌활동을 활발하게 추진하고 있으며, 이번 행사는 문화행사에 대한 접근성이 낮은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행해졌다.

이승훈 가스공사 사장은 “가스공사는 현재 냉?난방시설 수리를 지원하는 열효율개선사업, 아동보호를 위한 사랑의 울타리사업 등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며 “이번 행사와 같은 문화관람 지원 또한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연중 수시로 이어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가스공사가 관람을 지원한 뮤지컬 ‘기적소리’는 1907년 일본의 차관을 국민들의 모금으로 갚기 위해 대구에서 발단이 된 국권회복운동인 ‘국채보상운동’을 소재로 한 작품이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개인 독자의 원고는 본지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으며, 본 원고를 토대로 투자하실 경우 발 생하는 손익에 대해 아시이경제는 책임 지지 않습니다.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