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골드에이지포럼] “고령화사회, 기회·축복으로 만들어야”

최종수정 2015.09.17 11:20기사입력 2015.09.17 09:47

“고령화는 신성장에너지가 필요한 기업들에게 엄청난 기회다”

[아시아경제 정준영 기자] 이세정 아시아경제 사장은 17일 아시아경제 와 아시아경제TV가 서울 여의도 63컨벤션센터에서 주최한 ‘2015 골드에이지 포럼’에서 “연금시장과 노인장기요양보험을 중심으로 급팽창하는 시니어마켓은 오는 2020년 149조원으로 커질 전망”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한국의 노인 자살률과 빈곤율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중 가장 높다. 1960년 19세에 불과하던 전 국민의 중간 연령층은 오는 2050년 53.9세로 세계 1위에 올라설 전망이다. 과거와 다른 은퇴설계 전략이 필요한 이유다. 특히 사회보장시스템의 핵인 연금 재정 건전성이 주목받고 있다.

이 사장은 “정부는 사적연금 혜택 확대, 자본시장 육성 등 어떤 위기에도 버틸 수 있는 연금시스템을 만들고, 기업들은 시니어마켓에 주목해야 한다”면서 “철저한 준비로 고령화를 축복으로 맞이하자”고 말했다.

한편 이날 포럼에는 김춘진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위원장(새정치민주연합), 나성린 새누리당 의원, 추경호 국무조정실장, 방문규 기획재정부 제2차관 등 내외빈 300여명이 참석했다. 아시아경제·아시아경제TV는 이번 포럼을 기점으로 100세 시대 행복 찾기를 위한 비전 모색을 지속할 계획이다.

정준영 기자 foxfur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개인 독자의 원고는 본지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으며, 본 원고를 토대로 투자하실 경우 발 생하는 손익에 대해 아시이경제는 책임 지지 않습니다.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