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청계천에 명품 주상복합 '두산위브더제니스’가 온다

이코노믹리뷰최종수정 2011.07.29 17:00기사입력 2011.07.29 17:00

두산중공업,아파트 295가구 오피스텔 332실 상가시설 분양


두산중공업 건설부문은 서울 중구 흥인동에 주상복합 `청계천 두산위브더제니스`를 분양한다고 29일 밝혔다.

청계천 두산위브더제니스는 지하 6층~지상 38층 총 2개동 규모로, 아파트 전용면적 기준 92~273㎡ 295세대, 오피스텔 32~84㎡ 332실, 상가시설로 구성된다.

서울 도심 아파트의 공급 감소로 희소가치가 높아진 상황에서 청계천 복구 이후 청계천 조망권 아파트들이 수요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고 부동산업계 관계자들은 전했다.

인근에는 재개발 단지인 왕십리뉴타운, 2012년 7월 준공될 동대문디자인 플라자&파크 등이 있어 미래 가치가 뛰어나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국립의료원과 동대문 패션타운, 충무아트홀 등 시설이 인접해 있다.

지하철 2호선, 6호선 환승역인 신당역 11번 출구와 직접 연결되있으며 강변북로, 내부순환도로, 동부간선도로 등을 통한 이동도 가능하다.
또 단지 인근에는 광희거점영어체험센터를 운영하는 광희초등학교가 위치해 있어 초등영어교육에도 좋은 환경을 갖고 있다.

회사 측은 청계천 조망권 아파트인 점과 서울 도심 아파트의 공급이 감소하고 있어 희소가치를 지니고 있다고 강조했다.

청계천 두산위브더제니스는 오는 8월 오피스텔 견본주택을 개관하고, 오피스텔을 분양한다. 10월에는 아파트를 분양하며, 입주는 2014년 12월이다.

분양문의 : 1688 - 4997

<ⓒ 이코노믹 리뷰(er.asiae.co.kr) - 리더를 위한 고품격 시사경제주간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코노믹 리뷰(er.asiae.co.kr) - 리더를 위한 고품격 시사경제주간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개인 독자의 원고는 본지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으며, 본 원고를 토대로 투자하실 경우 발 생하는 손익에 대해 아시이경제는 책임 지지 않습니다.

오늘 본 뉴스